엉뚱상상 블로그 라이프

[SNS 활용 팁] 현대인의 필수 미디어 '트위터' 그 용어들을 알아볼까요?

all about 'SNS'

요즘은 뉴스를 보면 하루에 적어도 한 번은 SNS, 특히 트위터와 관련된 소식들이 꼭 나오더라구요. 그만큼 이제
트위터는 전국민의 필수 미디어라고 할 수 있는데요.

하지만!
얼마전 취업준비를 하던 친구와 대화를 하던 중 회사 자기소개서에 ‘팔로워 숫자’란이 있었다며,
“팔로워가 뭐야?”라는 물음에 큰 충격을 받았습니다.

'아…아직 트위터란 다른 나라 이야기로만 아는 사람이 있구나…'

그래서 모두가 당연히 알 것 같아서 아무도 알려주지 않고 넘어갈 수 있었던 트위터 용어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멘션(mention)’이라고 하면 고급 아파트 ‘맨션(mansion)’을 먼저 떠올리는 분들이라면 여기 주목해주세요~



트위터 용어 어떤 것들이 있을까?

트윗(tweet) 혹은 멘션(mention)

이 용어는 트위터에 올리는 140자 이내 단문 메시지를 말합니다. 물론 ‘긴글 지원’서비스라고 해서 140자가 넘는
글을 쓸 수 있지만, 가독성이 떨어질 수 있기 때문에 웬만하면 140자 내에 담는 것이 좋겠죠?

그래서 트윗을 하다보면 자신도 모르게 짧은 글로 요약할 수 있는 능력이 생길지도 모르겠습니다~ ^^
어쨌든 이 용어는 트위터의 가장 기본적인 용어랍니다.

팔로잉(following)
내가 다른 사람이 올린 글을 구독신청하는 것을 말하는데요. 팔로잉을 하기 위해서 상대방의 동의나 허락을 받을 필요가 없습니다.

마찬가지로 상대방도 나의 동의나 허락없이 나의 글을 팔로잉할 수 없죠. 이런 점에서 싸이월드의 '1촌맺기'에 비해 훨씬 개방적인 관계맺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처음 트위터 계정을 만들고 첫 접속 화면에 아무 글도 없다고, 바로 꺼버리고 그날부터 트위터를 잊으신 건 아닌가요? 내가 말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다른 사람의 말을 듣는 것도 트위터에서는 매우 중요하답니다~

팔로워(follower)
내가 올린 트윗을 받아보는 사람을 말합니다. 한마디로 나의 말에 관심 있어하는 사람이라고도 할 수 있는데요.
트위터를 하면서 꾸준하게 멘션을 쓰면 자기도 모르는 사이 나의 팔로워 숫자가 늘어나는 것이 보일지도 몰라요~

참고로 팔로워는 나의 글을 볼 수 있지만, 상대방의 글은 내가 구독신청(팔로윙, following)하지 않으면 자동으로 볼 수 없습니다.

타임라인(Time Line)
내가 관계 맺고 있는 모든 팔로윙과 팔로워들의 트윗 메시지들이 실시간으로 올라오는 곳을 말합니다. 로그인 후 접속한 트위터의 첫 화면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리플라이(Reply) 혹은 댓글
타임라인에 올라온 트윗에 대한 답변을 하는 것을 말합니다. 답변을 달면 글을 쓴 사람에게만 보이는 것이 아니라 내 팔로워들에게도 보이는데요. 무분별한 리플라이는 자칫 타임라인을 도배한다는 인상을 받아 그들에게 ‘언팔’의 유혹을 주기도 해요.

너무 사적인 내용의 리플라이는 웬만하면 DM으로 하는 것이 좋겠죠?

DM(Direct Message)
트위터 멘션의 특징은 공개성이라고 할 수 있죠. 하지만, 가끔은 비밀스러운 말을 은밀하게(?) 주고받아야 할 때도 필요한데요. 그때 필요한 기능이 바로 맞팔하는 사람끼리 서로 주고받을 수 있는 비공개 메시지. ‘DM’입니다.

쪽지처럼 그 사람에게만 전달되는 메시지이기 때문에 사적인 대화나 중요한 이야기를 할 때 사용하기 좋은 기능이랍니다.

리트윗 (Retweet / RT)
트위터를 하다보면 타임라인에 “알티 부탁드려요”라는 트윗이 심심찮게 올라오는 것을 볼 수 있는데요. 거기서 말하는 알티가 바로 리트윗을 말하는 거랍니다.

쉽게 말해 내가 받은 트윗을 나의 팔로워들에게 재전송하는 것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다른 사람의 멘션에 호감을 느껴 알리고 싶을 때 ‘RT’버튼 하나만 누르면 자연스럽게 내 팔로워들도 그 글을 볼 수 있답니다.

즐겨찾기(Favorite)
메시지 즐겨찾기 기능은 자기가 인상 깊었던 멘션을 지정해 해당 멘션을 즐겨찾기 해놓으면 언제든 다시 볼 수 있는 기능을 말합니다.

보통은 메시지 하단의 별표 모양을 클릭하거나 즐겨찾기를 클릭하면 자동으로 즐겨찾기 메뉴에 해당 멘션이 저장이 된답니다.

맞팔(맞팔로잉)
나를 팔로잉하는 사람을 팔로잉해서 서로 상대방의 글을 볼 수 있게 관계를 맺는 것을 말합니다. 간단하게 말하자면 “내가 당신의 글을 봐줄 테니 당신도 나의 글을 봐달라”라는 말을 줄여서 타임라인 상에서 “맞팔 부탁해염~^^”이라고 자주 하고 있죠.

맞팔을 하게 되면 싸이월드의 1촌처럼 이제 서로가 서로의 트윗을 볼 수 있게 됩니다.

언팔(언팔로잉)
팔로잉한 상대방과 관계를 끊는 것을 말합니다. 어느날 갑자기 자신의 팔로워 숫자가 하나 둘 줄어드는 것이 보인다면 누군가 당신과의 관계를 끊었다는 것을 말하는 거죠.

하지만 슬퍼하지 마세요. 팔로워 숫자는 단지 숫자에 불과할 뿐입니다..



모두가 알 것 같지만, 은근히 모르는 사람도 많은 트위터 용어. 우선 이렇게 기초적인 용어에 대한 설명을 해드렸는데요. 트위터를 하다보면 아마 생소한 용어도 많이 생기고, 처음에는 익숙하지 않을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이제 트위터는 필수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어차피 알아야 할 필요가 있는 것이라면, 꼭 알고 넘어가는 것이 좋겠죠? ^^

트위터에 관심을 가진 분들을 위한 트위터 용어 설명. 이상으로 마치겠습니다~

티스토리 툴바